Image-empty-state.png

Minjun Seo

서민준

대학생ㅣIndiana University

네 맞아요, 사무국 인터뷰에 있는 그 서민준이 맞습니다. 2019년에 이어 2020년 파시오네트 에서도 수석 맡게 되었네요. 작년 연주를 하며 너무 즐겁고 행복한 기억들이 많아서 이번에도 무조건 해야겠다고 생각했어요. 내년에도 꼭! 하고 싶어요. 올해는 안 좋은 상황들이 많아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지금 감정들을 연주에 담으려고 노력하고 있어요. 다들 같이 힘내요! 항상 느끼는 거지만 수석이라는 자리는 몇 번을 해봐도 적응이 안 되고 어려운 자리인 것 같아요. 많이 부담이 되지만 이번에도 잘 해내고 싶어요. 제가 연습 때 항상 지쳐있어서 표현을 잘 못하는데 우리 비올라 파트 파이팅이고 응원해요!! 하트

ps. 이걸 본다면 톡 방에 당근을 던져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