Image-empty-state.png

Mingyeoum Kim

김민겸

대학원생ㅣ한양대학교

청중과 연주자가 함께 즐길수있는 연주를 꿈꾸는 세컨 바이올린 파트장 김민겸 이라고합니다. 코로나로 인해서 혼란스럽고 힘든 요즘, 그럼에도 먼길 와주셔서 감사하고 청중 분들에게 힘과 희망이 될 수 있는 연주가 되었으면 합니다. 모든 분들이 passionate의 연주 안에서 만큼은 저희와 같은 꿈을 꾸며 편안한 마음으로 들어주시길 바랍니다. 감사합니다.